한국 8개 주력업종 1위 기업, 글로벌 1위보다 성장성 낮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한국경제연구원
/사진=한국경제연구원
반도체, 일반기계, 석유화학, 자동차, 석유제품, 철강, 디스플레이, 자동차부품 등 지난해 수출 주력 8대업종의 국내 1위 기업 성장성이 글로벌 1위 기업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한국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성장성 지표인 매출액 증가율 측면에서 한국 1위 기업들이 반도체와 철강 등 2개 업종에서 글로벌 1위 기업들에 비해 우위였으나 석유화학, 자동차, 디스플레이, 자동차부품, 석유제품, 일반기계 등 6개 업종에서는 열세였다.

수익성 지표인 영업이익 증가율 측면에서는 한국 1위 기업들이 자동차부품, 석유화학, 철강, 반도체 등 4개 업종에서 글로벌 1위 기업들에 비해 앞서고 일반기계, 자동차, 석유제품, 디스플레이 등 4개 업종에서는 뒤처졌다.

업종별 매출액 증가율 비교에서 반도체와 철강을 제외한 6개 업종인 석유화학, 자동차, 석유제품, 디스플레이, 자동차부품, 일반기계에서 글로벌 1위 기업보다 한국 1위 기업의 전년도 매출액 증가율이 낮았다.

반도체의 경우 삼성전자의 매출액 증가율이 16.2%로 인텔의 11.2%보다 5.0%p 높았다. 철강도 포스코의 매출액 증가율이 8.3%로 아르셀로미탈의 7.8%보다 0.5%p 높았다. 글로벌 1위 기업에 비해 매출액 증가율이 가장 부진한 업종은 ▲석유화학(LG화학 3.0% vs 토탈 21.6%) ▲자동차(현대자동차 1.0% vs 폭스바겐 18.7%) ▲디스플레이(삼성디스플레이 –5.8% vs BOE 2.8%) ▲자동차부품(현대모비스 0.1% vs 덴소 5.2%) ▲석유제품(SK이노베이션 18.1% vs 시노펙 20.4%) ▲일반기계(두산인프라코어 17.5% vs 캐터필러 18.2%)순으로 나타났다.

8대 수출 주력업종 국내 1위 기업들의 해당 분야 매출 합계액은 2017년 342조1000억원에서 2018년 367조4000억원으로 7.4%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동일 기간 글로벌 1위 기업들은 1000조4000억원에서 1173조6000억원으로 17.3% 증가했다. 한국기업들의 매출액 증가율이 9.9%p 뒤처진 것이다.

반도체를 제외할 경우 매출액 증가율 격차는 더욱 커진다. 반도체를 제외한 7개 주력업종 국내 1위 기업들의 해당 분야 매출 합계액은 2017년 267조8000억원에서 2018년 281조1000억원으로 5.0% 증가한 반면 글로벌 1위 기업들은 동일기간 929조5000억원에서 1094조7000억원으로 17.8% 증가했다. 매출액 증가율 격차가 9.9%p에서 12.8%p로 확대되는 것이다.

국내 1위 기업들은 자동차부품, 석유화학, 철강, 반도체 등 4개 업종에서 영업이익 증가율이 글로벌 1위 기업들보다 우위를 보였다. ▲자동차부품(현대모비스 0.0% vs 덴소 -23.4%) ▲석유화학(LG화학 -24.1% vs 토탈 -41.3%) ▲철강(포스코 22.0% vs 아르셀로미탈 17.1%) ▲반도체(삼성전자 26.6% vs 인텔 21.9%) 순이다.

반면 일반기계, 자동차, 석유제품, 디스플레이에서는 글로벌 1위 기업보다 열세를 보였다. ▲일반기계(두산인프라코어 28.3% vs 캐터필러 93.3%) ▲자동차(현대자동차 -58.9% vs 폭스바겐 1.1%) ▲석유제품(SK이노베이션 –34.3% vs 시노펙 -19.5%) ▲디스플레이(삼성디스플레이 -51.5% vs BOE -40.2%) 순이다.

8대 수출 주력업종 국내 1위 기업들의 해당 분야 영업이익 합계액은 2017년 56조1000억원에서 2018년 60조5000억원으로 7.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동일 기간 글로벌 1위 기업들은 76조8000억원에서 80조원으로 4.2% 증가했다. 한국 1위 기업들의 영업이익 증가율이 글로벌 1위 기업들보다 3.6%p 앞선다.

반도체를 제외할 경우, 8대 수출 주력업종에서 국내 1위 기업의 영업이익 증가율은 마이너스로 전환되고 감소폭도 글로벌 1위 기업에 비해 매우 크다.

반도체를 제외한 7개 주력업종 국내 1위 기업들의 영업이익은 2017년 20조9000억원에서 2018년 15조9000억원으로 23.8% 감소한 반면 글로벌 1위 기업들은 동일기간 56조3000억원에서 55조원으로 2.3% 감소했다. 국내 1위 기업의 영업이익 증가율 격차가 3.6%p 비교우위에서 21.5%p 비교열위로 전환되는 것이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