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 2명 사망' 축구클럽 사고, 20대 통합차량 운전자 구속영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축구클럽 사고. /사진=뉴시스(인천소방본부 제공)
축구클럽 사고. /사진=뉴시스(인천소방본부 제공)

축구클럽 통학용 승합차량과 카니발 차량 충돌사고로 초등학생 2명이 숨지는 등 8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가운데 경찰이 20대 통학용 승합차량 운전자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23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치상 혐의로 인천 모 축구클럽 통학차량 운전자 A씨(24)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의 영장실질심사는 오는 24일 인천지방법원에서 열릴 예정이며 구속 여부는 오후 이후 결정될 전망이다.

A씨는 지난 15일 저녁 7시58분쯤 인천 연수구 송도캠퍼스타운아파트 인근 사거리에서 초등학생을 태운 축구 클럽 통학차량을 몰다가 카니발 차량과 충돌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초등학생 B군과 C군 등 2명이 숨졌고, 카니발 운전자 D씨(여·48)와 보행자 E씨(여·20)씨 등 다른 6명도 부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는 A씨가 몰던 축구 클럽차량이 신호위반을 하면서 다른 방향에서 오던 카니발 차량을 들이받아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카니발 차량과 충돌한 축구클럽 차량은 이후 보행자 D씨를 들이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황색 신호를 보고 해당 교차로를 빨리 통과하려다 사고가 났다"며 혐의를 인정했다.
 

  • 0%
  • 0%
  • 코스피 : 2587.63하락 38.3510:19 05/19
  • 코스닥 : 859.57하락 1210:19 05/19
  • 원달러 : 1273.80상승 7.210:19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0:19 05/19
  • 금 : 1815.90하락 2.310:19 05/19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