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위, 부산신사옥 ‘착공 착착! 안전기원제’ 열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화진흥위원회 부산 신사옥 ‘착공 착착! 안전기원제’가 지난 24일 열렸다./사진제공=영진위
영화진흥위원회 부산 신사옥 ‘착공 착착! 안전기원제’가 지난 24일 열렸다./사진제공=영진위
영화진흥위원회의 부산 신사옥 ‘착공 착착! 안전기원제’가 지난 24일 열렸다.

영진위 부산 신사옥 부지에서 열린 안전기원제에는 영진위 직원과 부산국제영화제, 영화의 전당, 부산영상위원회, 영상물등급위원회, 게임물관리위원회, 부산정보산업진흥원 등 인근 유관 기관 기관장 및 지원들이 참석했다.

영진위 부산 신사옥은 지난 2018년 설계를 시작해 지난 4월1일 착공했으며 준공은 2021년 상반기 예정이다.

총 공사비 222억원이 소요되는 영화진흥위원회 부산 신사옥은 부산 해운대구 우동 1466-4번지에 위치할 예정으로, 부지면적 약 6235㎡(약 1889평), 건축연면적 약 8911㎡(약 2700평)으로 지하 1층에서 지상 5층 규모로 건설된다.

지하 1층은 주차시설로 사용되고, 지상 1층에는 영화자료실, 2층에는 표준시사실을 마련한다. 3층부터 5층까지는 업무시설로 활용하고 설립 추진 중인 한-아세안영화기구도 위치할 예정이다.

이 날 착공식에서 오석근 위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부산 신사옥 준공을 계기로 본격 부산 시대를 열어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 영화까지 품을 수 있는 영화진흥위원회가 될 수 있길 바란다” 고 밝혔다.

한편 영진위는 국가균형발전 특별법에 따라 2013년 10월 서울시 홍릉사옥에서 부산시 해운대구 동서대학교 센텀 산학캠퍼스 13, 14층으로 임시 이전했다. 부산 신사옥 부지는 2012년 3월 부산시와의 업무협력을 통해 건립 부지를 매입했고 2016년 10월 남양주종합촬영소 매각 이후 본격적인 부산 신사옥과 부산 촬영소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