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년 애연가' 김혜자, 금연한 계기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혜자 금연. /사진=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 캡처
김혜자 금연. /사진=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 캡처

배우 김혜자가 34년 만에 금연한 사연이 공개됐다. 

27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김혜자가 담배를 끊게 된 계기가 언급됐다.

이날 한 연예부 기자는 "김혜자가 34년 동안 지독한 담배 중독 때문에 고생했는데 딸 덕분에 담배 중독에서 벗어나게 됐다고 한다"고 운을 뗐다.

이 기자는 "어느날 카페에서 담배를 피우던 김혜자는 담배 맛이 너무 이상하다고 느꼈다. 마침 미국에 있는 딸에게 전화가 와서 김혜자는 (자신이)혹시 무슨 병에 걸렸나 싶어 걱정되는 마음에 딸에게 이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그랬더니 딸이 울면서 '사실 엄마의 금연을 위해 100일간 새벽기도를 했다'고 얘기했다더라"며 "이를 들은 김혜자가 그때부터 금연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 다른 연예부 기자도 김혜자와 얽힌 담배에 대한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대중들이 김혜자가 담배를 피우는 사실을 안 건 비교적 최근인데 이를 먼저 알아챈 사람이 봉준호 감독이다"라고 말했다.

이 기자는 "봉 감독이 예전에 홍대 근처에 사무실이 있었는데 그 사무실에서 밖을 내다보면 김혜자가 살던 단독주택이 보였다고 한다"며 "봉 감독이 김혜자가 마당으로 나와 담배를 피우는 모습을 보고 평소 알고 있던 모습과 반전 이미지에 '꼭 저분이랑 같이 영화를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결국 '마더'라는 영화를 기획한 뒤 4년 동안 설득한 끝에 김혜자를 캐스팅했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