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시카고 ASCO2019서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넥신
./사진=제넥신
바이오기업 제넥신은 유럽 및 한국에서 임상 2상이 완료된 지속형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GX-G3 결과를 5월31일부터 6월4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ASCO 2019에서 공개한다고 30일 밝혔다. 본 임상시험은 GX-G3를 공동으로 개발하고 있는 터키의 합작법인 ILKOGEN의 주도로 진행됐으며 결과는 ASCO 2019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G-CSF는 골수억제의 부작용이 있는 항암화학치료를 받은 환자에서 심각한 수준의 호중구감소증(호중구 수치<0.5X109/L 혹은 grade 4 호중구감소증)의 중증 정도를 줄이고 기간을 단축하기 위해 예방적으로 사용된다. 지속형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GX-G3 는 제넥신의 지속형 기반기술 hyFc를 이용해 개발된 바이오베터로, Amgen의 블록버스터 의약품 뉴라스타(Neulasta®)와 유사한 작용을 하는 의약품이다. 공개형, 무작위배정으로 진행된 임상 2상은 뉴라스타 6mg을 대조군으로, GX-G3를 150, 250, 350μg/kg 투여군과 안전성 및 효과를 비교했고, 안전성 및 유효성 측면에서 대조군과 유사한 결과를 보였다.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시장은 전 세계 약 8조원에 달하는데 마켓리서치기관 크리던스리서치는, 2016년 기준 호중구감소증 치료제의 세계 시장 규모는 77억달러(약 8조2300억원)에 달하며 연평균 5.6%씩 성장해 2025년에는 126억달러(약 13조4500억원)으로 규모가 커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2.91상승 15.5413:45 05/06
  • 코스닥 : 965.33하락 1.8713:45 05/06
  • 원달러 : 1126.10상승 3.513:45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3:45 05/06
  • 금 : 67.76상승 3.3813:45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