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종근 졸혼 언급 "남편에게 하는 아내의 협박 수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왕종근 졸혼.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왕종근 졸혼. /사진=아침마당 방송캡처

방송인 왕종근이 졸혼에 관한 생각을 전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서 왕종근은 "졸혼은 아내가 남편에게 하는 협박 수단일 뿐이다"고 말했다.

졸혼은 ‘결혼을 졸업한다’는 뜻으로, 법적인 혼인관계는 유지하지만 부부가 서로의 삶에 간섭하지 않고 독립적으로 살아간다는 의미를 답고 있다. 즉 이혼을 하지 않은 채 부부 관계를 정리하는 것으로, 주로 나이 든 부부가 각자 자신의 여생을 자유롭게 살며 즐기기 위해 등장한 신풍속이다. 

왕종근은 “이혼은 직선, 졸혼은 곡선 같은 부드러운 느낌”이라며 “듣기에는 졸혼이 상당히 여유도 있고 아량도 있고 그런 의미인 느낌”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생각하는 졸혼에 대한 정의를 말씀 드리면 졸혼은 혼인 생활을 졸업하겠다는 거다. 학교 다녀봤지만 졸업 아무나 안 시킨다. 졸혼하려는 분들을 보면 사이가 안 좋아서 졸혼하려고 한다. 뭘 잘 살았다고 자기들이 졸업을 하냐"고 지적했다.

그는 "졸혼이라는 말이 성립되려면 부부가 아름답게 잘 살았어야 한다. 자녀들이 봤을 때 '부모님이 정말 아름답게 살았으니 1년간 서로에 대한 의무 벗어나서 자유롭게 살아봐라'. 그게 졸혼이다. 난 졸업할 자격이 없다. 그래서 난 졸혼을 안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