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좋은여행사, "가슴 아픈 소식 사과… 5명 가족 연락 안돼"(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상무 참좋은여행사 전무이사. /사진=임한별 기자
이상무 참좋은여행사 전무이사. /사진=임한별 기자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한국인 관광객을 태운 유람선이 침몰하면서 현재 7명이 사망한 가운데 관련 여행 패키지를 제공한 참좋은여행사 측이 구조고객 명단을 공개했다. 다만 탑승 고객 명단에 대해선 밝히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30일 참좋은여행사는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정영아씨(31·여), 황성자씨(49·여), 이옥희씨(여·66), 안희철씨(남·60), 이윤숙씨(여·64), 윤나라씨(여·32), 김용미씨(여·55) 등 7명이 현재까지 구조됐다고 밝혔다. 구조자들은 현지 병원 3곳에 나눠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해당 병원에 대한 정보는 여행사 측도 모른다는 입장이다.

이상무 참좋은여행사 전무이사는 “사고 선박에 탑승한 인원수에 대해 혼선이 있는데 우리 고객은 총 30명에 인솔자 1명, 현지 가이드 1명과 사진작가 1명 등 총 33명이 탑승했다”면서 “선박을 운전하는 선장까지 총 34명이고 선장은 현지인인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여행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피해자들이 타고 있던 침몰 유람선은 정박하고 있던 중에 대형 크루즈선이 덮치면서 발생했다.

이 전무이사는 “국내에 계신 가족 분들은 5명 정도를 제외하고 모두 연락이 닿았다"면서 "총 13가족 16명이 현지 출발을 원해서 오늘 밤 혹은 내일까지 항공편이 마련되는대로 직원들을 대동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연락되지 않은 가족들은 계속 연락하고 가족 소재를 파악해 현장에 모시려고 한다”면서 “현지의 숙박과 병원 등 고객들이 불편 없이 귀국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 마음 아픈 소식을 전해드려 사과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이어 “모든 사항에 대해 어떤 숨김이나 가식 없이 말씀드리겠으며 법적인 문제도 최대한 책임지겠다”면서 “사건을 탓하기 전에 최선을 다해 수습할 수 있도록 협조 부탁 드린다”고 부연했다.

해당 여행사 직원들은 이날 오후 비행기로 현지에 급파될 예정이다.

이 전무이사는 “이날 오후 1시 비행기로 부사장을 포함한 여행사 직원 15명이 사고 현장으로 출발하고 공항대기 인원을 포함해 총 20명이 현지 파견된다”며 “항공편은 현지 터키항공 혹은 러시아 항공을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여행사 측은 내일(31일) 출발예정인 여행 패키지에 대해서는 전체 취소는 힘들다는 입장을 내놨다. 이상필 참좋은여행사 광고홍보부장은 “(31일 예정된 여행 패키지에 대해) 전체 취소는 힘들 것 같다”면서 “내일 여행을 원하는 고객들이 계실 것이기에 그 분들을 데리고 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일 여행 패키지에 대해 취소를 원하는 고객에게는 위약금 없이 취소를 해드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 4시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 강에서 한국인 단체관광객이 탑승한 유람선이 침몰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해당 유람선에 타고 있던 한국인 관광객들은 참좋은여행사의 '발칸+여유있는 동유럽 6개국 12박13일' 패키지 상품 투어를 하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41.10하락 41.7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