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임시완, 자유분방한 올 여름 남친룩 제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임시완의 제대 후 화보가 공개됐다. 


임시완은 최근 더스타 매거진과 일본 구마모토에서 화보 촬영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공개된 화보 속 임시완은 편안한 반팔 티셔츠에 슬링백을 들거나 댄디한 셔츠 등으로 올여름 ‘남친룩’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image

화보 인터뷰에서 임시완은 “제대하자마자 바로 작품을 하고 싶었는데 촬영 전까지 잠깐 시간이 생겨 화보를 찍고 하고 싶었던 여행도 하며 보고 싶던 사람들도 만났다”라고 제대 후 최근 근황에 대해 전했다.


올 하반기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출연을 확정한 임시완은 작품 선택의 기준에 대해 “좀 즉흥적인 편. 작품을 종합적으로 판단할 수도 있는데 현재 기준은 대본이나 시나리오를 읽을 때 막힘 없이 읽히는가와 작품 속에서 내 모습이 보이느냐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연기의 영감은 어떻게 얻느냐는 질문에는 “주로 대본에 집중하는 편이고 부족한 것은 감독님과 대화하면서 푼다”라며 “군대에 있을 때 확신이 들었다. 연기를 통해 밀도 있는 성취감을 느끼고 싶다는 것. 나에겐 배우 일이 적성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일과 연기에 대한 열정을 내비쳤다.


이어 “올해는 되게 빡빡하게 생활했으면 좋겠다. 팬들과의 만남도 갖고 싶고 기회가 된다면 연극이나 뮤지컬도 하고 싶다”며 “요즘은 하고 싶은게 너무 많다. 연기가 ‘절제의 미’라면 팬미팅 같은 무대는 ‘발산의 미’라고 생각한다. 상반된 에너지가 재밌고 더군다나 아이돌 그룹 활동도 해봤기 때문에 무대에 서보고 싶을 때가 많다. 시간이 되면 다 하고 싶다”고 드라마와 영화 외에 또 다른 계획에 대해 전했다.


마지막으로 올해 꼭 이루고 싶은 소망을 묻자 그는 “없다. 굳이 소망을 안 가져도 지금 일할 수 있다는 게 너무 행복하다”며 “지금도 가진 게 너무 많다. 내가 가진 그릇에 비해 이미 많은 걸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겸손하게 이야기했다.

image

 

image

 

image

사진제공. 더스타 매거진 6월호



 

김유림
김유림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