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의 동화는 잊어라"… 시노앨리스, 한국에 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재민 넥슨 모바일사업본부장이 시노앨리스 미디어쇼케이스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박재민 넥슨 모바일사업본부장이 시노앨리스 미디어쇼케이스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채성오 기자
“시노앨리스는 독창적인 세계관, 캐릭터 일러스트, 완벽한 몰입을 이끌어낸 시나리오까지 원작이 갖는 특유의 감성을 온전히 느끼도록 준비했습니다. 완성도 높은 하나의 작품으로 보고 누구보다 진정성 있게 다가가기 위해 노력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박재민 넥슨 모바일사업본부장은 30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시노앨리스’ 미디어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시노앨리스 개발사 포케라보의 마에다 쇼고 프로듀서가 무대에 올라 직접 개발 철학과 게임을 소개했다.

시노앨리스는 일본 개발사 스퀘어에닉스, 포케라보가 개발한 모바일 게임으로 현지에서 약 2년여간 서비스해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했다.

시노앨리스. /사진=넥슨
시노앨리스. /사진=넥슨
이 게임은 동서양을 아우르는 동화 속 주인공 이야기를 요코오 타로 디렉터의 독특한 세계관과 특유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다크 판타지 RPG다. 일본에서는 출시 후 애플 앱스토어 최고 매출 1위를 석권하고 누적 이용자 400만명을 넘어서며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넥슨은 시노앨리스를 오는 7월18일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일본, 중국, 홍콩, 대만, 마카오 제외)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글로벌원빌드 서비스로 제공하며 한국어, 영어, 독일어 등 6개 언어를 지원한다.

송호준 넥슨 모바일사업본부 부실장은 “요코오 타로의 잔혹동화 세계관과 개성있는 일러스트는 물론 성우 음성도 게임의 감성을 그대로 재현하기 위해 원작의 콘텐츠를 그대로 사용한다”며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출시 버전에는 현지 초기 출시작에 없었던 향상된 기능을 추가해 성장곡선이 달라지며 콘텐츠소비가 빠른 국내 유저를 위해 업데아트 순서도 변화가 있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노앨리스는 18세 이상 이용가 등급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이날 현장에서는 글로벌 흥행게임 ‘니어: 오토마타’와 시노앨리스의 컬래버레이션 업데이트 계획도 공개됐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