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오픈랩 개소식 열면서 ‘비공개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로이터
/사진=로이터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30일 서울에 5G 오픈랩 개소식을 열었다. 다만 여론을 의식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이동통신 3사 관계자가 참석하지 않은 채 비공개로 진행됐다.

화웨이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 중구 퍼시픽타워 화웨이코리아 본사에서 5G 오픈랩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화웨이 측은 “첫 5G 오픈랩을 통해 한국의 5G와 ICT 산업 발전을 촉진하고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에 5G 테스트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픈랩은 개방형 연구실로 이번에 한국에 구축된 5G 오픈랩에서는 가상의 5G 환경을 제공해 각종 기술을 테스트할 수 있다. 화웨이는 세계 최초로 5G 상용화에 성공한 한국에 5G 오픈랩을 구축하고 관련 산업 발전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당초 이날 행사는 정부관계자와 이통3사 관계자가 참석해 비교적 성대하게 치러질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근 여론이 화웨이에 부정적인 흐름을 보이면서 과기정통부·이통3사 임원이 불참했다. 화웨이는 행사를 비공개로 전환하고 취재를 불허했다.

행사는 처음부터 끝까지 완벽하게 비공개로 진행됐다. 화웨이는 취재진의 입장을 통제한 것은 물론 어떤 정보도 확인해 주지 않았다. 그러면서도 행사가 끝난 후 자체 제작한 별도의 자료를 보내 “상생 협력을 희망한다”고 발표했다.

업계 관계자는 “화웨이는 부정적인 여론으로 인해 협력관계에 있는 중소기업이 피해를 입을 것을 우려해 행사를 비공개한 것으로 안다”며 “개소식을 비공개로 진행하면서 자체 제작한 보도자료를 보낸 것은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라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