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여자오픈] 이정은6 역전 우승, 슈퍼루키 정상에 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정은6 역전 우승. US여자오픈. /사진=뉴시스(엘앤피코스메틱 제공)
이정은6 역전 우승. US여자오픈. /사진=뉴시스(엘앤피코스메틱 제공)

'슈퍼 루키' 이정은6(23)이 'US 여자오픈'에서 미국 무대 첫 우승의 쾌거를 안았다.

이정은6(23)은 2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의 찰스턴 컨트리클럽(파71, 6,732야드)에서 열린 미국골프협회(USGA) 주관 미국 여자골프 내셔널 타이틀 대회 'US 여자오픈'(총상금 550만 달러, 한화 약 65억5000만 원)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3개를 엮어 1언더파 70타를 쳤다.

최종합계 6언더파 278타를 기록한 이정은은 올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무대에 데뷔한 뒤 9개 대회만에 통산 첫 우승을 차지했다. 올 시즌 LPGA 무대에 데뷔한 이정은6은 9개 대회 만에 첫 승을 따냈다. 그것도 무려 메이저 대회에서 일궈낸 쾌거다. 또한 이정은은 박세리(1998년) 이후 김주연(2005), 박인비(2008·2013), 지은희(2009), 유소연(2011), 최나연(2012), 전인지(2015), 박성현(2017)에 이어 통산 10번째 한국 선수 US여자오픈 우승자가 됐다.

선두와 2타차 뒤진 단독 6위에서 최종 라운드에 돌입한 이정은6은 1번홀(파4) 보기로 불안하게 출발했다. 하지만 바로 2번홀(파4)에서 버디로 타수를 만회했다. 이후 9번홀(파5)까지 파 세이브로 막아 전반을 이븐파로 마쳤다. 그 사이 선두였던 셀린 부티에가 전반에 1타를 잃어 격차를 1타차로 좁혔다.

후반 반전이 일어났다. 이정은6이 11, 12번홀 연속 버디를 낚았고, 15번홀(파5)에서도 한 타를 줄여 단숨에 단독 선두로 치고 올라갔다. 반면 부티에는 11번홀(파3)에서 보기를 범해 이정은6이 3타차로 앞서 나가기 시작했다. 이정은6은 16번홀(파4)과 18번홀(파4)에서 보기로 6언더파로 먼저 경기를 마쳤다. 그리고 부티에의 경기를 지켜봤다. 무조건 18번홀에서 버디를 성공 시켜야 하는 부티에였지만 두 번째 샷이 벙커에 빠졌고, 벙커샷 마저 그린에 올리지 못하면서 이정은6의 우승이 확정됐다.

2012년 이 대회 우승자 유소연(29·메디힐)은 최종합계 4언더파로 공동 2위로 대회를 마쳤다. 또 2017년 챔피언 박성현(26·솔레어)은 1타를 잃어 최종합계 1언더파로 공동 12위에, 2008년과 2013년 이 대회 우승자 박인비(31·KB금융그룹)는 이븐파 284타를 기록해 세계랭킹 1위 고진영(24·하이트진로), 김세영(26·미래에셋) 등과 함께 공동 16위를 마크했다.

한편 이정은은 2017년과 2018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대세’로 굴림 한 이정은은 지난 해 8라운드로 치러진 ‘지옥의 레이스’ LPGA 투어 Q시리즈에서 1위를 차지하며 올 시즌 LPGA 투어에 데뷔했다. 

이번 대회 출전 전까지 이정은은 8개 대회에 출전해 메디힐 챔피언십 공동 2위 포함 3개 대회에서 톱 10에 이름을 올렸다. 그리고 아홉 번째 출전한 이번 대회에서 데뷔 첫 우승을 내셔날 타이틀로 장식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0.55상승 28.110:59 05/27
  • 코스닥 : 877.43상승 610:59 05/27
  • 원달러 : 1256.80하락 10.210:59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0:59 05/27
  • 금 : 1847.60상승 1.310:59 05/27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김동연·김은혜, 경기지사 접전 속 '사전투표'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