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청설' 김영철, 김정은과 공연 관람… 조선통신 국내 언론 '의식'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영철. /사진=로이터
김영철. /사진=로이터

‘숙청설’이 돌았던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함께 공연을 관람했다는 내용이 나왔다.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2일) 제7차 군인가족예술소조경연에서 당선된 군부대들의 군인가족예술조조경연을 관람했다고 3일 보도했다.

특히 통신은 김 위원장과 함께 경연을 본 이들 중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을 명시했다.

통신은 김 위원장과 함께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 겸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리만건, 박광호, 리수용, 김평해, 안정수, 박태덕, 최휘, 박태성, 김영철, 김수길, 김기남 등 당 중앙위 간부들 및 조선인민군 지휘성원들, 중요예술단체의 창작가, 예술인들이 공연을 봤다고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은 리설주 여사와 극장 관람석에 등장했고, 군인가족들로부터 꽃다발을 받으며 경연이 시작됐다.

앞서 지난주 한 국내 언론은 김영철 부위원장을 비롯해 하노이 북미정상회담에서 주요 역할을 맡았던 숙청당했다고 보도했다.

이 언론은 실무협상 담당자인 김혁철 대미 특별대표는 처형당했고, 김 부위원장은 강제노역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후 국정원 등 우리 당국 측에서는 이와 관련해 "확인할 사안이 없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91.27하락 34.7112:19 05/19
  • 코스닥 : 860.84하락 10.7312:19 05/19
  • 원달러 : 1273.30상승 6.712:19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2:19 05/19
  • 금 : 1815.90하락 2.312:19 05/19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국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인천 선대위 출정식
  • [머니S포토] 김은혜 "尹 정부 부동산 정책 경기도가 중심…1기 신도시 재건축 등 이뤄낼 것"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