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민, 영화 '기방도령'으로 첫 사극 도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정소민이 '기방도령'을 통해 첫 사극에 도전했다.


영화 '기방도령'(감독 남대중)은 불경기 조선,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 되어 벌이는 오락 블록버스터다.

image

정소민이 '기방도령'에서 연기한 ‘해원’은 조선시대 만연해 있는 반상, 남녀의 차별을 부당한 것으로 여기는 깨어 있는 당찬 아씨다. 그러면서도 조선 최초 남자기생 ‘허색(이준호)’이 그녀를 보고 “꽃이 말을 하네?!”라고 했을 정도로 홍시처럼 수줍고 꽃처럼 화사한 자태를 지녔다.

image

정소민을 캐스팅 할 당시, 남대중 감독은 “예전 TV프로그램 ‘도전! 골든벨’에 나왔던 고등학생 시절부터 사극이 잘 어울리는 배우라고 생각했다. 그녀의 첫 사극을 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며 남다른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정소민 역시 “오래전부터 사극을 하고 싶었는데 마침 좋은 시나리오가 와서 너무 기뻤다. 비행기에서 정말 숨도 안 쉬고 읽었을 만큼 푹 빠져들었던 이야기였다”라고 말했다. 

영화 '기방도령'은 7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제공. 영화 '기방도령'

 

김유림
김유림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