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퓸' 차예련 "육아 담당 주상욱, 든든한 조력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차예련 육아. /사진=HB엔터테인먼트 제공
차예련 육아. /사진=HB엔터테인먼트 제공

‘퍼퓸’ 배우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에 대해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오늘(3일) 오후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에서 열린 KBS 2TV 월화드라마 '퍼퓸'(극본 최현욱, 연출 김상휘, 제작 호가 엔터테인먼트·하루픽쳐스)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신성록, 고원희, 차예련, 하재숙, 김민규, 연출을 맡은 김상휘 감독이 참석했다.

차예련은 극중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함으로 무장한 국내 최고의 모델 에이전시 이사 ‘한지나’로 나선다. 그는 “2시간 만에 빠르게 읽은 시나리오로 재미있는 소설책 한편을 읽은 것처럼 신선하고 독특하다는 느낌을 받아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김상휘 감독님이 대단한 연출력 갖고 있어서 저는 믿고 참여하게 됐다”고 출연계기를 전했다.

차예련은 주상욱과의 결혼 후 4년만에 드라마 복귀작으로 ‘퍼퓸’을 선택했다. 차예련은 “그동안 결혼도 하고 아이도 낳았다”며 “아이가 어느덧 10개월이 됐다”고 수줍게 웃어보였다.

이어 “연기와 복귀에 대해 고민이 많았다. 그때마다 신랑인 주상욱 씨가 옆에서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해줬다. 응원을 많이 해주는 편이다”고 밝혔다.

또한 “‘퍼퓸’ 출연 제안이 왔을 때도 복귀에 대해 많이 도와줬다”면서 “‘퍼퓸’을 촬영 중인 지금도 큰 응원을 보내준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특히나 육아를 책임지겠다고 해줘서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하고 있다. 큰 울타리 같은 존재다”고 덧붙였다.

한편 ‘퍼퓸’은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내일 없이 살던 두 남녀에게 찾아온 인생 2회 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신성록-고원희-차예련-하재숙-김민규가 주인공 5인방으로 출연한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5:30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5:30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5:30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5:30 05/20
  • 금 : 1841.20상승 25.315:30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