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열 지도’ 그려 기후변화 대응 방안 찾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자료제공=수원시
/ 자료제공=수원시

수원시가 수원시기후변화체험관, 수원기후행동네트워크와 함께 ‘열지도 그리기’ 프로젝트를 전개한다고 4일 밝혔다.

‘열지도그리기’는 수원시 곳곳의 온도를 일정 기간 측정하고, 폭염·열대야가 발생한 날짜, 기온 등 정보를 모아 ‘열지도’를제작하는 프로젝트다. 열지도로 수원의 여름철 온도 경향을 파악하고, 기후변화 대응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프로젝트는 7월13일부터 8월31일까지 8주간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매주 토요일 수원시에서 지급한 온도계를 이용해 원하는 장소에서 온도를 잰다.

8주 동안 같은 장소에서 낮(14시)과 밤(21시) 하루 두 번 측정한 온도 정보를 모으고, 수집된 정보를 바탕으로 열지도를 제작한다.

수원시는 프로젝트 참가자를 대상으로 ‘기후행동 실천’도 진행한다. 일회용품 사용하지 않기, 쓰레기 분리배출 하기 등 매주 기후변화를 막기 위한 작은 행동(실천)을한 뒤 개인 SNS에 사진과 소감을 해시태그(#수원기후행동네트워크,#기후행동활동명, #수원시열지도그리기)와 함께 등록하면 된다.

9월에는결과 발표회를 연다. 참가자들은 그동안 제작한 열지도와 기후행동실천 활동, 자신이 생각하는 수원시 기후변화 대응방안 등을 발표한다.

활동 우수자에게는 수원시장상(개인 2명), 교육장상(개인 2명, 단체 1팀), 수원시기후변화체험교육관장상(개인 4명, 단체 1팀) 등이 수여된다.

환경에 관심 있는 시민 200명(개인 100명, 단체 100명)을 모집한다. 19일까지 수원시 기후변화체험교육관 홈페이지 ‘열지도그리기→신청하기’ 페이지를 클릭해 신청하면 된다. 봉사시간 인정, 세부 일정 등 자세한 사항은 기후변화체험교육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는 기후변화 대응에 시민이 능동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시민이 참여하고, 체감할 수 있는 기후변화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김동우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23:59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23:59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23:59 04/12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23:59 04/12
  • 금 : 61.10상승 0.1623:59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