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오승근, 나이 무색한 '동안' 비주얼 과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오승근.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가수 오승근.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데뷔 50주년을 맞은 가수 오승근이 동안 비주얼을 자랑했다. 

4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화요초대석' 코너로 꾸며진 가운데 오승근이 1부 게스트로 출연했다. 

오승근의 무대를 본 김재원 아나운서는 이날 "하나도 안 변하셨다"며 감탄, 이정민 아나운서 역시 "선생님 얼굴 보면 데뷔 50주년이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다"며 응수했다. 
 
이에 오승근은 "안 변했나? 변했다. 신곡은 8년 만에 나왔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올해 데뷔 50주년을 맞은 오승근은 1951년생으로 올해 68세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5:32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5:32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5:32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5:32 04/12
  • 금 : 60.94하락 0.315:32 04/12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