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나비 사과 "최근 사건들 죄송"… 성남시 홍보대사 위촉 '글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잔나비. /사진=잔나비 인스타그램 캡처
잔나비. /사진=잔나비 인스타그램 캡처

밴드 잔나비가 사과했다.

잔나비는 이달 초 성남시 홍보대사로 위촉될 예정이었으나 최근 학교폭력 논란을 빚어 여론을 지켜보는 상황이었다.

잔나비 측은 성남시청을 방문해 최근 발생한 사건들에 결백을 주장하며서 사과의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성남시청 관계자는 4일 다수 언론매체를 통해 “잔나비 측 매니저가 시청에 방문했다. 최근에 발생한 사건들에 대해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갔다”고 밝혔다.

이어 "매니저는 '사건 전반적으로 결백하다. 문제가 없다. 일방적인 (언론의) 보도다. 현재 SBS 측과 접촉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잔나비 홍보대사 위촉에 대해 "사회적 논란거리가 있기 때문에 진행한다고 볼 수는 없다. 저희도 추이를 지켜보고 있는 중이다. 내부적으로 검토해볼 생각"이라는 입장을 내놨다.

앞서 최근 잔나비 멤버 유영현이 과거 학교 폭력 가해자로 지목되면서 논란을 빚어 팀 탈퇴 수순을 밟았다.

더불어 또 다른 멤버 최정훈이 김학의 전 차관에게 지난 2007~2011년 3000여만원의 뇌물을 제공한 부동산 사업가 최모씨의 아들로 드러나며 추가 논란에 휩싸였다. 최정훈은 아버지 사업과 자신은 관련이 없다고 의혹을 전면 부인했지만 지난 1일 SBS는 최정훈 아버지의 정반대 진술을 추가적으로 보도하며 의혹을 증폭시켰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