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석 사장 “프로젝트 프리즘, 소비자경험 완성하는 매개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부문 대표이사 사장 / 사진=임한별 기자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부문 대표이사 사장 / 사진=임한별 기자
삼성전자가 생활가전사업의 새로운 비전인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소비자 맞춤형 가전 시대를 연다. 기존 공급자 위주로 제작되던 가전제품의 무게 중심을 소비자 가치와 경험을 중심으로 완전히 옮겨가겠다는 것이다.

김현석 삼성전자 CE(소비자가전)부문 사장은 4일 강남구 도산대로에 위치한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열린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프로젝트 프리즘’이라는 화두를 제시했다.

단조로운 백색 광선을 갖가지 색상으로 투영해 내는 프리즘처럼 삼성전자가 밀레니얼 세대를 포함한 다양한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이 반영된 ‘맞춤형 가전’ 시대를 만들어 가겠다는 의미를 담은 비전이다.

김 사장은 “기존의 가전은 ‘우리가 만든 제품이 좋다’는 공급자 관점에서 제작됐고 이 과정에 소비자는 제외돼 있었다”며 “소비자만의 가치와 문화를 중시하는 새로운 트렌드에서 소비자들이 가전제품을 사용하면서 경험을 완성하기 위한 매개체가 필요한데 그것이 프로젝트 프리즘”이라고 설명했다.

프로젝트 프리즘의 첫 제품은 비스포크 냉장고다. 비스포크란 맞춤형 양복이나 주문 제작을 뜻하는 말로 취향에 맞춰 제품 타입, 소재, 색상 등을 제공한다는 의미다. 즉 비스포크 냉장고는 소비자의 취향에 맞게 냉장고를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4도어 프리스탠딩(840~871ℓ), 4도어 키친핏(키친핏, 605ℓ), 2도어(상냉장·하냉동, 333ℓ), 1도어 냉장고(380ℓ), 1도어 냉동고(318ℓ), 1도어 김치냉장고(319ℓ), 1도어 변온냉장고(240ℓ), 김치플러스(313ℓ) 등 8가지로 비스포크 냉장고를 구성했다.

가족 수, 식습관, 라이프스타일, 주방 형태 등에 따라 조합해 맞춤혐으로 사용할 수 있는데 이를테면 2도어 제품을 사용하던 1인 가구 소비자가 결혼을 하면서 1도어를 추가로 구매하거나 자녀가 생겨 4도어 키친핏 제품을 하나 더 붙여 사용하는 식이다.

특히 이 제품은 개성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제품이라 전면 패널은 무광·유광·코타메탈 3종류, 색상은 화이트·그레이부터 파스텔톤까지 9가지로 구성됐다. 소비자가 원하는 색상과 패널 종류를 취향에 따라 다양하게 조합해 설치할 수 있다.

크기는 일반적인 소비자 가정의 냉장고 설치공간 기준에 맞춰 제품은 깊이 700㎜ 이하, 높이 1853㎜로 통일했다. 기존 냉장고처럼 제품이 앞으로 튀어나오는 등의 문제가 없이 빌트인처럼 사용 가능하다.

김 사장은 “비스포크는 레고처럼 조합에 따라 2만여개 선택이 가능하다”며 “무한대의 선택을 가능하게 만드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고 강조했다.

또한 “앞으로 내놓는 모든 신제품은 프로젝트 프리즘”이라며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제품을 소비자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추가적인 프로젝트 프리즘 제품 출시를 검토하고 있다. 김 사장은 올해 프로젝트 프리즘으로 출시하는 제품이 몇개인지에 대한 질문에 “개인적으로는 3개 정도가 나왔으면 좋겠다”며 “개발팀장, 디자인팀장들이 조금 더 노력하면 2개 또는 3개가 나올 것 같다”고 예상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2.98상승 1.113:45 04/12
  • 코스닥 : 997.26상승 7.8713:45 04/12
  • 원달러 : 1126.20상승 513:45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3:45 04/12
  • 금 : 60.94하락 0.313:45 04/12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