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호주, 아놀드감독 "손흥민? 우리 경기 집중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호주. 사진은 손흥민. /사진=로이터
한국 호주. 사진은 손흥민. /사진=로이터

호주 축구대표팀을 이끄는 그레이엄 아놀드(56) 감독이 한국과의 A매치 평가전을 앞두고 선전을 다짐했다. 손흥민(27·토트넘)에 대한 질문에는 "우리 경기에 집중하겠다"는 말로 즉답을 피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FIFA 랭킹 37위)은 오는 7일 오후 8시 부산 아시아드 주 경기장에서 호주(FIFA 랭킹 41위)와 평가전을 가진다. 호주전은 부산에서 15년 만에 열리는 A매치이다. 지난 2004년 12월 19일 열린 독일전이 마지막이었다. 이러한 열기라도 반영이라도 하듯 티켓 판매 오픈 6일 만에 5만여석이 모두 팔렸다.

전날 공식 기자 회견에 나선 호주의 왼쪽 풀백이자 '주장' 아지즈 베히치는 "훈련장이 좋아서 편하게 할 수 있었다. 팀 전체적으로 많은 기대를 가지고 한국 원정에 나선다. 뛰어난 경기력을 보여주겠다"고 말문을 열었다.

새롭게 사커루의 주장으로 임명된 베히치는 "영광이다. 나라를 대표해서 주장으로 나설 수 있게 됐다. 감독님이 믿어주셔서 감사하다. 동료들을 잘 이끌어서 좋은 결과를 내는 것이 목표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한국은 브리즈번에서 열린 호주 원정 당시 '에이스' 손흥민 없이 경기에 나서야만 했다. 하지만 이번 홈 경기에서는 손흥민이 합류한 채 경기에 나선다. 지난 4일 대표팀에 합류해 출격을 예고했다.

손흥민의 복귀에 대해 호주의 그레이엄 아놀드 감독은 "상대 팀의 선수 개인에 신경쓰지 않겠다. 우리는 그냥 스스로의 경기에 집중할 것이다. 경기를 지배하도록 집중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주장과 선수로 치열하게 경기장서 손흥민과 맞붙어야 하는 베히치도 "좋은 선수다. 하지만 그가 있다고 해도 달라질 것은 없다. 손흥민을 신경쓰기 보다는 우리 자신에게 집중할 것이다"고 아놀드 감독의 말에 동의했다.

베히치는 "우리는 1주일 동안 팀 호흡 맞추는데 집중하고 있다. 상대방의 어느 선수에게 집중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 팀 전체와 맞붙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