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제에도 5월 분양시장 웃었다… 광주·대구 청약 강세가 견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시네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류형근 기자
광주시네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류형근 기자
정부 규제에도 지난달 분양시장이 흥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광주와 대구 등 지방 대도시 분양시장이 강세를 보였다.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지방의 비규제지역이 주목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7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금융결제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달 전국에서 1만6091가구(임대·뉴스테이 제외)가 일반에 공급됐으며 총 청약자수는 22만4509명으로 조사됐다.

이는 4월 일반 공급수(1만1956가구)와 총 청약자수(13만4439명) 대비 각각 35%, 67% 늘어난 수치다. 또 평균 청약
경쟁률도 전국 13.95대1을 기록해 4월(11.24대1)보다 높았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광주 56대1 ▲세종 40.4대1 ▲대구 30.77대1 ▲서울 23.37대1 ▲전북 16.78대1의 순이었다.

지방 분양시장이 약세를 보이고 있지만 광주와 대구 분양시장은 뜨거운 모습이다. 이들 지역은 청약·대출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로운 비규제지역이자 노후아파트의 비율이 높다는 점에서 수요가 몰린 것으로 분석된다.

세종 또한 7년여 만에 동시 분양을 단행하면서 부동산시장이 한층 달아오른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동시 분양한 단지들은 민간참여 공공분양 단지로 분양가가 주변시세보다 저렴하고 교통망 확충과 인구유입이 꾸준히 이뤄지고 있다는 점에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았다는 분석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0.09하락 79.609:51 02/26
  • 코스닥 : 912.00하락 24.2109:51 02/26
  • 원달러 : 1120.60상승 12.809:51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09:51 02/26
  • 금 : 65.39상승 2.509:51 02/26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가덕신공항특별법·의료법 개정안 처리 앞둔 국회 법사위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