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장재인·메신저 당사자에게 사죄… 물의 죄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태현. /사진=임한별 기자
남태현. /사진=임한별 기자

밴드 더 사우스 클럽 멤버 남태현이 공개 열애 중인 가수 장재인에게 사과의 뜻을 밝혔다. 

남태현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며 "당사자인 장재인씨와 메신저 당사자 분께 깊은 사죄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저의 명백한 잘못이 존재하지만 지금 여론이 조금은 사실이 아닌 부분까지도 확인 없이 게재 되고 있는 부분에 안타까움을 느낀다"며 "정리 중이니 최대한 빨리 자필 사과문과 해명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장재인과 남태현은 tvN '작업실'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고 지난 4월부터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그러나 장재인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태현의 양다리 의혹을 폭로했다. 

장재인은 남태현이 다른 여성과 주고받은 메신저 대화를 공개하며 “왜 그렇게 공개 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네”라고 지적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3.36하락 24.0212:41 05/24
  • 코스닥 : 876.22하락 7.3712:41 05/24
  • 원달러 : 1263.50하락 0.612:4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2:41 05/24
  • 금 : 1847.80상승 5.712:41 05/24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