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차명진, 한국당에서 영원히 축출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차명진 전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뉴스1
차명진 전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은 7일 문재인 대통령을 '빨갱이'라고 지칭한 차명진 전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영구 축출을 촉구했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문 대통령은 약산 김원봉 선생의 월북 전후 행적을 구분해 공은 공대로 인정해줄 수 있는 애국에 대한 통합적 관점을 말한 것"이라며 "이를 이념 갈라치기로 활용해 대통령에게 '빨갱이'라며 입에 담을 수 없는 비난을 퍼부은 차 전 의원의 입장은 한국당의 공식 입장이냐"고 지적했다. 

이어 "지난번처럼 면죄부 주기식 징계로 막말 경쟁을 부추기지 말고 이번 기회에 차 전 의원을 당에서 영구히 축출함으로써 공당으로서의 위엄을 세우라"고 촉구했다. 

앞서 차 전 의원은 지난 4월16일 참사 5주기를 하루 앞두고 세월호 유가족을 향해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쳐먹고 찜 쪄 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먹고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고 말해 도마에 올랐다. 이로 인해 차 전 의원은 한국당 중앙윤리위원회로부터 당원권 정지 징계를 받았다. 

하지만 차 전 의원의 막말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6일에는 문 대통령이 현충일 추념사에서 약산 김원봉의 공적을 언급하자 "김원봉이 누구인가. 김일성 정권 권력 서열 3위, 6·25 남침 최선봉에 선 그 놈이다"라며 "그런 놈을 국군 창설자라고? 이보다 반(反) 국가적, 반 헌법적 망언이 어디 있는가? 그것도 현충일 추모사에서 대한민국 대통령이란 자가!"라고 비난했다.

이어 "내가 더이상 이 나라에서 살아야 하나? 한국당 뭐하냐? 이게 탄핵 대상 아니고 뭐냐?"라며 "우선 입 달린 의원 한명이라도 이렇게 외쳐야 한다. '문재인은 빨갱이!'"라고 적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