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 준비한 흉기로 대낮에 친형 찌른 50대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인천의 한 커피숍에서 미리 준비한 흉기로 친형을 찌른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8일 인천 계양경찰서에 따르면 A씨를 살인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집안일 때문에 형과 다투다 미리 준비한 흉기로 찔렀다”면서도 “살해할 의도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A씨는 지난 7일 낮 12시6분쯤 인천 계양구 임학동의 한 커피숍에서 친형 B씨(58)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날 A씨는 커피숍에서 만나 5분간 대화를 나누다가 B씨를 흉기로 찌르고 달아났다. B씨는 현장을 목격한 커피숍 주인의 신고를 통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경찰은 커피숍에 설치돼 있던 CCTV를 분석해 A씨 추적에 나섰고 도주 10시간 만에 경기도 부천에서 그를 붙잡았다.

한편 A씨는 자세한 범행 동기 등에 대해서는 진술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오는 9일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