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코나일렉트릭', 스위스 경찰차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현대자동차는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스위스 생 갈렌(St. Gallen) 주 경찰차로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이에 현대차는 스위스 생 갈렌 주 경찰에 지난달까지 순찰차 5대, 일반 업무용 8대 등 총 13대의 코나 일렉트릭을 공급했다.

코나 일렉트릭은 경찰차 선정과정에서 생 갈렌 주 경찰이 마련한 엄격한 조건과 테스트를 만족시킨 유일한 전기차였다.

생 갈렌 주 경찰은 경찰용 전기차 최저요건으로 ▲출력은 100㎾이상 ▲1회 충전 주행거리는 400㎞ 이상 ▲구매비용은 5만스위스프랑(CHF) 이하여야 한다는 기준을 제시했다.

한스피터 크뤼시 생 갈렌 주 경찰 커뮤니케이션 총괄은 "코나일렉트릭은 100㎾가 넘는 출력과 400㎞가 넘은 1회 충전 주행거리, 5인승이면서도 넉넉한 적재 공간을 갖춰 생 갈렌 주 경찰의 요구 조건을 모두 만족했다"고 말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코나 일렉트릭이 스위스 경찰의 높은 요구조건을 만족시키고 경찰차로 선정된 것은 일반차량 못지 않는 높은 상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코나 일렉트릭은 지난해 7월부터 서유럽 판매를 시작해 지난 한 해 동안 총 3563대가 판매됐다. 올해 들어서는 4월까지 판매가 7462대에 달해 이미 지난해 판매 대수의 2배를 넘어섰다.

한편 코나 일렉트릭은 ▲최고출력150㎾(204PS), ▲1회 충전 주행거리 449㎞(WLTP 인증) ▲적재용량은 332ℓ(뒷좌석 접었을 때 1114ℓ)이며, 판매 가격은 4만6990 스위스프랑(CHF)부터 시작된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