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신애, 다인엔터와 전속계약 만료… 누가 잡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신애.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서신애.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다인엔터테인먼트에서 몸 담았던 배우 서신애가 계약 만료 후 새 소속사를 물색 중이다. 

10일 스타뉴스는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가 "서신애와 지난 5월 전속 계약이 만료됐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서신애는 현재 FA 상태로 새롭게 몸 담을 소속사를 알아보고 있다.

한편 지난 2004년 우유 CF로 데뷔한 서신애는 드라마 '고맙습니다' '지붕 뚫고 하이킥' '돈의 화신' '여왕의 교실', 영화 '미스터 주부퀴즈왕' '눈부신 날에'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미쓰 와이프' 등에 출연하며 아역배우로서 이름을 알렸다.  

성인 연기자가 된 이후에도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 영화 '스타박'스 다방' '당신의 부탁' 등을 통해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5:30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5:30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5:30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5:30 05/20
  • 금 : 1841.20상승 25.315:30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