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자들' 상조회사, 14만명 피해 입은 사연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보자들 상조회사. /사진=KBS 제공
제보자들 상조회사. /사진=KBS 제공

‘제보자들’에서 상조 폐업으로 14만명의 회원이 피해를 입은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제보자들’에는 14만 가입자를 울린 A상조업체가 보도됐다.

A상조업체는 지난 3월 기준 누적 가입자 5만4000여명, 선수금 700억원에 달하는 곳이었지만 폐업했다.

과거 A상조업체에서 본부장으로 근무했다는 B씨는 “상조 회사에서 장례 상품이나 웨딩, 돌잔치 상품으로만 승부하기 힘들다 보니 크루즈 상품을 판매하기 시작했다”면서 “크루즈 상품에서 일반 해외여행까지 전개가 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상조나 여행 상품에 적립식으로 가입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서민이다. 서민들 등골만 빼먹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방송에 등장한 한 남성은 “피해액이 상조와 여행 상품을 합치면 1500만원 정도 될 것”이라며 “1등 상조 브랜드라고 하지만 어느 날 갑자기 사장이 문 닫아버리면 선불식 상조는 다 똑같다”고 호소했다.

한 투어의 경우 관광공제회의 보증보험에 가입돼 있었지만 한도가 4000만원에 불과해 피해 추산고객 8만여명의 보상으로는 턱없이 적었다.

이에 대해 한국관광협회중앙회 관광공제회 관계자는 "법적 채권회수 절차를 밟으셔야 하는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8:03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8:03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8:03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8:03 05/26
  • 금 : 1847.60상승 1.318:03 05/26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 [머니S포토] D-1 사전투표, 안철수VS김병관 방송토론 격돌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