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비아이 구매 요청 의혹 LSD, 무엇인가 봤더니… "정신병 유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아이. /사진=장동규 기자
비아이.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아이콘 리더 비아이가 마약 의혹에 휩싸였다. 이에 그가 구매하려고 했다는 LSD에 이목이 집중된다.

12일 한 언론매체는 아이콘 비아이가 마약류 위반 피의자 A씨와 나눈 카카오톡 메신저 내용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지난 2016년 8월 마약을 구매한 정황이 드러났지만 경찰 조사를 받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6년 8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서울 자택에서 긴급 체포됐다. 경기 용인 동부경찰서는 A씨 집에서 압수한 휴대폰 등에서 비아이와 A씨의 카톡 대화 내용을 확보했다.

공개된 카카오톡 대화에서 비아이는 A씨에게 “그건 얼마면 구하냐”, “너는 구하는 딜러가 있냐” “엘(LSD·마약류로 지정된 환각제)은 어떻게 하는 거임?” 등 마약과 관련해 수차례 물으며 LSD 대리 구매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대마초 흡연 사실도 본인 입으로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비아이가 구하려고 했던 마약류 LSD(Lysergic Acid Diethylamide)는 환각제다. 이 마약의 경우 위험성은 적지만 환각성이 매우 강해 오래 지속된다.

LSD를 복용하면 공감각 등에서 환각 증상을 경험하고 맥박 수 증가 및 발작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정신병을 유발하면서 심리적 의존현상으로 인해 약을 복용하면서 환각을 반복 경험하도록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비아이 마약 의혹과 관련해 YG는 “아티스트의 약물 관리를 엄격하게 진행하고 있으며 비아이는 이 사건과 무관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8상승 1309:37 09/24
  • 코스닥 : 1044.13상승 7.8709:37 09/24
  • 원달러 : 1174.30하락 1.209:37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09:37 09/24
  • 금 : 74.11상승 0.8109:37 09/24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