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가리 유람선 침몰현장 시신 추가 수습, '60대 한국남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헝가리 부다페스트. /사진=로이터
헝가리 부다페스트. /사진=로이터

헝가리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 사고지점 남단에서 13일(한국시간) 발견된 아시아인 추정 시신은 허블레아니호에 탑승한 한국인 실종자로 확인됐다.

이날 정부합동신속대응팀에 따르면 헝가리 수상경찰이 전날(12일) 오후 6시35분쯤 뵐츠케 지역에서 수습한 시신은 한국·헝가리 합동감식팀의 감식 결과 60대 한국인 남성으로 파악됐다.

이번 추가 시신 수습은 허블레아니호 인양 후 수색을 통한 첫 사례다. 시신 발견 지역은 허블레아니호가 침몰한 머르기트 다리 인근에서 약 110㎞ 떨어진 지역이다.

이에 따라 이날 오전 4시 기준 허블레아니호 한국인 탑승객 33명 중 생존자 7명, 사망자 23명, 실종자 3명이 남았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5.08상승 22.6314:07 05/27
  • 코스닥 : 874.18상승 2.7514:07 05/27
  • 원달러 : 1254.10하락 12.914:07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4:07 05/27
  • 금 : 1847.60상승 1.314:07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