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 여성1인 거주 등 여성 불안취약지 특별방범활동 전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에스 DB
/사진=머니에스 DB
부산경찰이 여성 1인 거주 원룸 주변 등 여성 불안 취약지에 대해 14일부터 오는 8월31일까지 특별방범활동을 추진한다.

부산지방경찰청(청장 이용표)은 그동안 온라인시스템 스마트국민제보와 도보순찰 및 주민간담회 등을 통해 여성불안 장소로 수집한 지역에 각 경찰서 범죄예방진단팀이 현장정밀진단 후 92개소를 여성 불안 취약장소로 최종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들 취약지역에 대해서는 단기와 중장기 과제로 나누어 즉시 시행이 필요한 지역은 특별순찰구역으로 선정해 취약시간대에 경찰관기동대·의경중대 등 경찰력을 집중 투입, 방범순찰활동을 강화한다.

또 방범시설물 보강 및 환경개선 등이 필요한 지역은 중·장기과제로 지자체 등과 협업하여 범죄취약환경 요소를 점차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그리고 여성안심구역(49개소)·안심귀갓길(209개소) 등 범죄에 가장 취약한 시간대(오후8시~오전4시)에는 112순찰차량을 거점배치 하고 자율방범대·대학생 순찰대·1365 자원봉사대 등 협력단체와도 연계 합동순찰 등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공동체치안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여성 1인 가구가 거주하는 원룸은 건물 내·외부를 정밀진단하여 방범시실이 잘 갖춰진 원룸에는 ‘범죄예방 시설 우수 원룸 인증패’를 수여하고 방범시설이 미비한 원룸은 시설주에게 권고, 주민 스스로 보완·개선을 유도한다.

부산경찰 관계자는 “앞으로도 빅데이터·범죄통계 등을 활용한 여성범죄 다발지역 중심 범죄예방활동을 강화해 범죄로 부터 안전한 부산을 만들어 나가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