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구, '한국형 청소차' 도입… 환경미화원 안전 보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운대구가 부산시 최초로 도입한 한국형 청소차./사진제공=해운대구
해운대구가 부산시 최초로 도입한 한국형 청소차./사진제공=해운대구
부산 해운대구는 환경미화원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부산시 최초로 ‘한국형 청소차’ 1대를 도입해 6월부터 운행에 들어갔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도입한 차량은 최근 일부 지자체에서 생활쓰레기를 수거 과정에서 환경미화원과 운전원의 사고가 연이어 발생해 2018년 환경부에서 ‘한국형 청소차 모델’로 개발한 것이다.

환경미화원의 작업환경과 우리나라 지형에 맞도록 설계된 사람 중심의 청소차로 ▲안전하고 편리한 탑승공간 확보 ▲360도 어라운드 뷰 ▲승·하차와 외부작업 확인 장치 ▲압축덮개 안전장치 등을 갖췄다.

청소 차량 하차 시 미끄러짐, 청소차 발판에 매달려 이동하는 중 떨어져 부상, 청소차의 승차 장치가 높아 잦은 승․하차로 무릎·허리부상 등 그동안 산재 원인으로 지적돼 온 요소를 해소하고 환경미화원의 안전을 최대한 고려해 특수 제작했다.

해운대구 관계자는 “앞으로 낡은 청소 차량을 한국형 청소차로 바꿔 나갈 계획”이라면서 "환경미화원들에게 환경부의 ‘작업안전지침’을 정기적으로 교육해 안전사고 없는 작업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1.12하락 31.5313:36 07/30
  • 코스닥 : 1031.83하락 12.313:36 07/30
  • 원달러 : 1148.60상승 2.113:36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3:36 07/30
  • 금 : 73.68상승 0.8613:36 07/30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송영길 "김경수·오거돈 공석 송구…메가시티 중단없다"
  • [머니S포토] 교육부·방역전문가 자문회의, 인사 나누는 '유은혜'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