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전국 최초 생태환경 보전 협약식 가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주시청 전경. /사진제공=파주시
파주시청 전경. /사진제공=파주시
파주시는 17일 파주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전국 최초로 파주시와 수원시, 파주환경운동연합과 수원환경운동센터 4자간 생태환경 보전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은 수원청개구리의 고장인 수원시와 협력해 수원청개구리의 보전을 위한 파주시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성사됐다. 수원청개구리는 우리나라 고유종으로 생태계 지표종인 멸종위기 1급 보호종이다. 2019년 4월과 6월 파주시와 수원시에서 2차례의 수원청개구리 보전을 위한 토론회와 워크숍을 거쳐 이번 협약식을 가지게 됐다.

수원청개구리는 1980년 일본 양서류 학자 구라모토가 수원에서 처음 발견했으며 경기, 인천, 충청 등 하천이나 강을 낀 저지대 넓은 논 지역에 주로 서식하나 주요 서식지인 논의 개발(도로개발, 모래 채취)과 기후 변화 및 오염, 주행성 번식활동 등 생물학점 취약점 등 주된 요인으로 개체수가 감소하고 있다.

2017년 모니터링 결과 수원시에는 개체수가 확인되지 않으며 전국에 50개체 이상의 대규모 집단 서식지는 파주를 포함한 4곳에 불과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파주시와 수원시는 개체수 증가와 서식지 보존를 위해 상호 노력하고 조사나 생태연구의 공동 진행 등을 위해 환경운동 단체와 긴밀히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김정기 파주시 부시장은 “공릉천 하구, 탄현면 등 7개 지역의 농경지에 수원청개구리가 다수 서식하고 있으며 수원시가 서식지 복원 등 여건이 조성되는 시점까지 개체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주=김동우
파주=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