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편집 논란, '양다리 논란' 남태현 그대로 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디오스타 편집논란./사진=비디오스타 방송캡처
비디오스타 편집논란./사진=비디오스타 방송캡처

가수 남태현이 '양다리 논란'에도 불구하고 '비디오스타'에 편집없이 등장해 뒷말이 무성하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아이돌 데빌즈' 인피니트 남우현·빅스 켄·남태현·린지가 등장했다.

최근 남태현의 양다리 논란이 일자 '비디오스타' 측은 "통편집은 어렵다"면서도 "일과 관련된 토크 위주로 하되 불편한 부분을 최소화해 방송에 나갈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날 방송에는 남태현의 분량이 다른 출연진보다 조금 적었으나 개인기까지 선보여 편집을 크게 하지 않은 것처럼 보였다.

그는 이날 '비디오스타' 녹화를 잘할 수 있는 방법으로 "다 내려놓으면 된다. 계획을 버리면 된다. 무계획이 최고의 계획이다"며 "예능에서 항상 웃겨야 한다는 부담이 있었는데 '비디오스타'의 공격에 단련됐다"고 말했다.

남태현은 최근 공개 연인이었던 장재인의 폭로로 양다리 의혹에 휩싸여 대중의 질타를 받았다. 남태현은 논란에 "상처받은 장재인씨와 다른 여성 분께 진심 어린 사과를 드린다. 나의 불찰로 발생한 피해에 대해 책임을 지겠다"고 사과했지만 뮤지컬에서 하차하는 등 당분간 방송 출연이 어렵게 됐다.

하지만 비디오스타 제작진은 남태현의 입담뿐만 아니라 섹시 랩 개인기, 남우현·켄과 함께한 뮤지컬 넘버, 단독샷까지 그대로 내보냈다. 

이에 누리꾼들은 "방송 보다가 채널 돌렸다", "아무렇지 않게 방송 나오는 것이 당황스러웠다", "편집의 흔적이 보이지 않는다", "시청률도 중요하지만 이건 좀 아닌 것 같다" 등 비판을 쏟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