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손준호에게 뮤지컬 못 보게 한 이유 "키스신만 6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소현 손준호 언급. /사진=SBS 최화정의 파워타임 방송 화면 캡처
김소현 손준호 언급. /사진=SBS 최화정의 파워타임 방송 화면 캡처

뮤지컬배우 김소현이 남편 손준호를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뮤지컬배우 김소현, 쇼호스트 이민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소현은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 출연 중인 근황을 밝혔다. 김소현은 “무대에서 뒤를 돌아보고 있다가 정말 아름다운 모습으로 등장해야 하기 때문에 긴 웨이브 머리를 고수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긴머리가 없으면 웨이브를 못한다. 가발을 써야 한다”며 “주안이도 좋아한다 항상 만진다. 지난번 민낯으로 왔더니 두고두고 영상이 남아서 샵에 다녀왔다”고 설명했다.

최화정이 이날 “남편 손준호씨가 아직 작품을 안 봤다고 하던데”라고 묻자 김소현은 “연기는 연기지만 키스신이 6번 나오기 때문에 못 보게 했다”고 고백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8:03 07/30
  • 금 : 73.68상승 0.86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