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뉴서울아파트, 개나리·열망연립 통합 재건축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치도. /사진=서울시
위치도. /사진=서울시
서울 관악구 뉴서울아파트, 개나리·열망연립이 통합 재건축 추진된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전날 열린 제9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뉴서울아파트, 개나리·열망연립 정비구역 지정 및 정비계획 수립(안)이 수정 가결됐다.

관악구 739번지 일대 뉴서울아파트와 개나리·열망연립은 모두 준공 후 33년이 경과한 노후주택이며 이번 도시계획위원회에서 세 개 단지를 하나의 구역으로 지정하는 안으로 정비계획이 입안됐다.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현장소위원회 자문 및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대상지가 ‘서울시 경관계획’상 주요 산 주변 경관관리구역에 위치하는 입지적 특성을 고려해 최고 16층, 용적률 233.2%, 건폐율 30% 이하, 건립예정가구 수 328가구 등의 내용으로 수정 가결됐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3.09하락 709:38 09/17
  • 코스닥 : 1035.35하락 4.0809:38 09/17
  • 원달러 : 1178.20상승 6.409:38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09:38 09/17
  • 금 : 73.09상승 0.8309:38 09/17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