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군, 154kv 송전선로 ‘절대 불가’…한전, ‘강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에스 DB
/사진=머니에스 DB
부산 기장군 주민들의 ‘154kv 기장-장안 송전선로’ 건설 반대와 지중화 요구에 대해 한전이 타 지역과의 형평성을 거론하며 강행의사를 나타냈다. 

기장군은 ‘154kv 기장-장안 송전선로’ 건설과 관련해 주민대표들과 함께 나주에 소재하고 있는 한국전력공사 본사를 방문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기장군은 주민들이 원하지 않는 송전선로 건설을 수용할 수 없다는 의사를 강력하게 전달하며 꼭 필요한 시설이라면 지중화로 건설할 것을 요구했다.

그러고 한전이 주민들의 주장을 무시하고 건설을 강행한다면 기장군민 전체의 강력한 저항에 직면할 것이고 이에 따른 책임도 전적으로 한전에 있음도 밝혔다.

이에 한전본사 관계자는 해당 노선은 기장지역의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시설임을 강조하며 지중화는 천문학적인 비용이 들고 타 지역과의 형평성을 거론하며 난색을 표했다.

기장군 관계자는 “한전이 주민들의 요구를 수용할 뜻이 없음을 확인한 후 가까운 시일 내에 승인권자인 산통부를 방문해 수용불가입장을 강력하게 전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54kv 기장-장안선은 기장읍 서부리 기장변전소에서 정관읍 예림리까지 9km에 걸쳐 철탑27기를 설치하는 사업으로 기장군 일원과 동남권방사선의과학일반산업단지에 전기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것으로 내년 3월 공사를 시작하는 것을 목표로 현재 산통부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