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간 방치된 거창군 숙박시설, 행복주택으로 탈바꿈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경남도
/사진제공=경남도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지난 24일 LH 세종특별본부에서 국토교통부와 거창군, 한국토지주택공사와 ‘거창군 숙박시설 정비 선도사업 본격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경상남도와 거창군은 ‘거창 숙박시설’이 15층의 숙박시설로 계획됐으나, 9년 동안 공사가 중단돼 도심지 흉물로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안전사고 위험에 항상 노출되는 등 여러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17년 국토부에서 공모하는 ‘공사중단 장기방치 건축물 3차 선도사업’에 응모해 그해 12월 최종 사업대상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날 체결한 업무협약 역시, 그동안 제기돼 온 여러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서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거창 숙박시설은 주민에게 활력을 주고, 지역의 대표적인 특색있는 건축물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LH가 사업시행자로서 건축주로부터 건축물을 취득하고, 행복주택으로 개발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경상남도는 이번에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관계 기관과 ‘거창 숙박시설 정비사업’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으며,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기로 했다.

박환기 경상남도 도시교통국장은 “그동안 방치되었던 거창 숙박시설은 더 이상 도심지의 흉물이 아닌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아름다운 건축물이 되어 지역경제와 주민의 삶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는 새로운 공간으로 재탄생 할 것”이라며, “경상남도의 난제인 공사중단 건축물 정비의 훌륭한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남=김동기
경남=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