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림바'는 무엇?… 이시영 "연주로 스트레스 푼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시영 칼림바. /사진=JTBC '취존생활' 방송캡처
이시영 칼림바. /사진=JTBC '취존생활' 방송캡처

배우 이시영이 소개한 악기 '칼림바'가 화제다. 

이시영은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취향존중 리얼라이프-취존생활'에 출연해 칼림바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탁구로 받은 스트레스를 칼림바 연주로 푼다. 마음의 안정을 얻는다"며 즉석에서 연주 시범을 보였다. 

칼림바는 아프리카에서 사용되는 체명 악기로 서양에서는 손가락 하프, 조롱박 피아노, 엄지 피아노 등으로 불린다. 울림통 위에 젓가락처럼 얇은 금속 건반을 나열해 만드는데 건반은 5개부터 24개까지 다양하다. 

칼림바 연주는 양손 엄지를 주로 사용해 건반을 위 또는 아래로 튕겨 연주한다. 두 엄지를 사용해 화음 연주뿐 아니라 리듬, 선율 연주를 동시에 할 수 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90하락 1.6812:58 09/24
  • 코스닥 : 1038.37상승 2.1112:58 09/24
  • 원달러 : 1175.40하락 0.112:58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2:58 09/24
  • 금 : 74.11상승 0.8112:58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