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희망으로 사회의 편견에 맞서다

음악극 〈섬:1933~2019>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섬
./사진=섬
'불멸의 희망은 보고 느껴져야 하며 우리는 희망 속에 살아야 한다'는 마리안느와 마가렛의 메시지로부터 시작된 음악극 <섬:1933~2019>는 지금 이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에게 과거 1933년부터 지금 2019년까지 사라지지 않고 있는 우리 삶 속의 편견과 차별이라는 '섬'을 통해 그 안에 분명히 살아있는 희망을 보여주려 한다. 한센병 환자에 대한 간호사의 헌신적인 사랑, 발달장애 아동에 대한 사회 인식을 바꾸려는 움직임을 보여준다. 희망과 치유, 용기와 사랑의 힘을 전할 목소리로 사회의 편견과 차별에 맞서는 용기 있는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선한 영향력으로 세상을 따뜻하게 물들인 인물들의 목소리를 들어보자.

일시 7월21일까지
장소 우란2경

☞ 본 기사는 <머니S> 제599호(2019년 7월2~7월8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