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대 노인, 인천서 야생진드기에 물려 입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야생 진드기. /사진=이미지투데이
야생 진드기. /사진=이미지투데이
인천 지역에서 올해 처음으로 야생 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환자가 발생했다.

30일 인천시에 따르면 최근 인천 지역에서 야외 풀베기 작업을 하던 A씨(83)가 발열 증상을 보이며 쓰러져 병원으로 후송됐다.

A씨는 혈소판 및 백혈구 수치 저하 증상을 나타냈으며 치료 중 SFTS 양성 판정을 받아 입원 치료 중이다.

SFTS는 2013년 국내에서 36명의 환자가 발생하면서 제4군 법정감염병으로 지정됐다. 주로 4~11월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려 발생되며 감염 시 6~14일간 잠복기를 거쳐 고열 및 소화기증상(오심,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SFTS는 2013~2018년까지 총 866명의 환자가 발생해 이 중 174명이 숨졌으며 올해는 37명이 발생했다. 같은 기간 인천에서는 총 13명의 환자가 발생했다.

시 관계자는 “야외 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며 “앞으로 2차 감염 예방을 위해 감시체계를 운영하는 동시에 의료 기관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교육과 홍보 활동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8:01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8:01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8:0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8:01 06/17
  • 금 : 72.78상승 0.9918:01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