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1심 선고'에 쏠리는 이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유천 1심선고. /사진=장동규 기자
박유천 1심선고. /사진=장동규 기자

마약 혐의로 연예계에서 퇴출당한 가수 겸 배우 박유천에 대한 1심 선고가 진행된다. 오늘(2일) 오전 10시 수원지방법원 형사4단독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는 박유천에 대한 선고 기일을 진행한다.

박유천은 지난해 9월부터 전 연인인 유명 SNS 인플루언서 황하나씨와 3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구매하고 이 중 일부를 7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검찰은 박유천에게 징역1년6개월, 추징금 140만원을 구형한 바 있다. 법정에 선 박유천은 자신의 혐의를 인정했고 반성문을 읽으며 눈물을 쏟았다.

박유천은 당시 “내가 지은 잘못으로 날 믿어준 분들이 얼마나 큰 실망을 했을지 얼마나 많은 눈물을 흘렸을지 가늠할 수가 없다”며 “구치소에 있으면서 자유라는 소중함을 절실히 느꼈다. 앞으로는 누구나 누릴 수 있는 자유를 잃지 않도록 살겠다”고 말했다.

반면 함께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 황하나씨는 박유천의 진술을 일부 부인하고 있다.

황하나씨 측은 지난 3월 12일과 13일 양일간 박유천과 마약을 투약한 정황에 대해 일부 동의하지 않았다. 이에 재판부는 일부 의견 제출 요청을 받아 들였다. 황하나씨의 다음 재판은 오는 10일 오후 2시 열린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