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진출한 전종서 누구? "제2 김태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종서. /사진제공=마이컴퍼니
전종서. /사진제공=마이컴퍼니

배우 전종서가 할리우드 영화 '모나 리자 앤드 더 블러드문'의 주인공으로 발탁되면서 관심이 모아진다. 

1994년생인 배우 전종서는 영화 '버닝'으로 데뷔하면서 '제2의 김태리', '제2의 김고은'이라고는 별칭을 얻었다.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배우가 거장의 영화에 주인공으로 발탁된 행보가 비슷했기 때문.

전종서는 지난 2017년 버닝 제작사가 실시한 신인 여배우 공개 오디션을 통해 해미 역에 발탁됐다. 그는 '버닝' 이전 연기경험이 전무한 신인이었지만 수개월간 진행된 오디션을 뚫고 '버닝'의 여주인공 역할을 따냈다.   

한편 2일 소속사 마이컴퍼니 측은 전종서가 애나 릴리 아미푸르 감독의 신작 '모나 리자 앤드 더 블라드문'으로 할리우드 진출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영화 '모나리자 앤드 더 블러드문'은 비범하면서도 위험한 힘을 지닌 소녀가 정신병원으로부터 도망쳐 나오면서 겪는 이야기를 담았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