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형욱, 35개월 여아 문 폭스테리어 "안락사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형욱. /사진=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강형욱. /사진=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최근 경기도 용인 소재의 한 아파트에서 폭스테리어가 35개월 된 여자 아이를 물고 끌고가는 사고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반려견 행동교정 전문가 강형욱이 "안락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난 3일 강형욱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해당 견주가 개를 못 키우게 뺏어야 한다"면서 "저 개는 다른 사람이 키워도 똑같은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안락사를 하는 게 옳다"고 강조했다. 

이어 "안락사가 심하지 않냐고 할 수 있지만 자신의 부모, 자녀, 친구가 이렇게 무방비로 물리면 그렇게 이야기하지 못할 것"이라며 "개를 놓치는 사람은 또 놓친다. 놓치는 게 아니라 그냥 놓는 것이다. 그래서 키우면 안된다"고 덧붙였다.

또 강형욱 대표는 폭스테리어에 대해 "귀엽지만 사냥성이 대단하다"며 "공격성이 '꺼지지 않는 불'과 같다. 평생 물을 뿌려주지 않으면 불이 되살아난다"고 설명했다. 이어 "폭스테리어 옆에는 어떤 개도 놓지 말라고 배웠다"면서 "폭스테리어 키우시는 분들은 그냥 예쁘다고만 생각하지 마시고 정신 바짝 차리고 다니시라"고 경고했다.

한편 지난달 21일 경기도 용인 한 아파트에서는 폭스테리어가 35개월 된 여자 아이의 허벅지를 물고 끌고 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개는 올해 1월에도 같은 아파트에 사는 초등학생의 성기를 무는 등 수차례 사람들을 공격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8.17상승 6.2910:32 04/12
  • 코스닥 : 994.48상승 5.0910:32 04/12
  • 원달러 : 1123.40상승 2.210:32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0:32 04/12
  • 금 : 60.94하락 0.310:32 04/12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