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 연이은 수비실책에도 3회까지 무실점 ‘호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A다저스의 투수 류현진. /사진=로이터
LA다저스의 투수 류현진. /사진=로이터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전반기 마지막 등판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에서 3회까지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류현진은 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미국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전에서 선발 등판했다.

2회말 먼시의 솔로홈런에 힘입어 1-0으로 앞선 상황에서 3회를 맞이한 류현진은 샌디에이고 선발 디넬슨 라네트을 체인지업으로 잡아냈다. 이후 타티스 주니어를 땅볼로 가볍게 처리한 류현진은 호스머를 상대로는 패스트볼이 다소 가운데에 몰리며 안타를 내줬다. 이후 마차도를 풀카운트 승부 끝에 땅볼을 유도할 뻔했으나 먼시의 송구 실책이 나왔다.

아쉬운 수비 상황 이후 레예스를 맞이한 류현진은 땅볼을 만들어내며 3회까지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3회 최고 구속은 94마일(약 151㎞)에 달했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8.72하락 14.7713:23 03/05
  • 코스닥 : 919.11하락 7.0913:23 03/05
  • 원달러 : 1128.20상승 3.113:2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3:23 03/05
  • 금 : 63.11상승 1.6713:23 03/05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