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성폭행 논란→ 불똥 튄 '조선생존기' 어쩌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지환 조선생존기./사진=TV조선 제공
강지환 조선생존기./사진=TV조선 제공

배우 강지환이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된 가운데 그가 출연중인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 비상이 걸렸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지환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9일 밤 10시 50분쯤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긴급 체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대해 강지환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현재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나타냈다. 

강지환은 소속사 여성 직원 A씨, B씨 등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8일 오후 9시 41분쯤 친구에게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강지환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지금 갇혀있다'고 신고를 부탁했고, 신고를 접수한 경찰이 출동했다. 

강지환은 경찰에서 "술을 마신 것까지는 기억이 나는데 그 이후는 전혀 기억이 없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지환은 경찰의 1차 조사 후 현재 유치장에 입감된 상태다. 

강지환은 현재 TV조선 '조선생존기'에 출연하고 있다. TV CHOSUN 주말극 '조선생존기'는 지난 6월 8일 첫 방송돼 10회까지 방영이 된 상황. 종영까지는 6회가 남았다. 촬영 역시 남아 있어 강지환 성폭행 혐의가 큰 여파를 끼칠 전망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