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방대가' 박광덕, 먹방 피하기 위해 위절제수술…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광덕. /사진=KBS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박광덕. /사진=KBS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박광덕이 위절제수술을 한 사실을 고백했다. 

11일 방송된 KBS1 시사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코너 '나는 몇번'에서는 방송인 박광덕, 의사 홍혜걸, 요리연구가 홍신혜 등이 게스트로 출연해 '먹방, 우리 식문화에 도움이 될까'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따.

'먹방 대가'로 알려진 박광덕은 이날 먹방을 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광덕은 "운동하면서 20년 동안 삶이 먹방이었다"며 "그렇게 먹어야 에너지 소비를 충당하니깐 어쩔 수 없었다"고 회고했다.

이어 "예전에는 삼계탕 7~8그릇은 기본이었다. 라면 죽을 끓여서 먹고 거기에 밥도 추가해서 먹고 그랬다. 초밥 같은 건 140개 정도는 먹어야 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걸 벗어나기 위해 위절제수술을 했다. 이젠 먹방에서 탈퇴했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