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분양가상한제 적용한 공공택지 아파트 고품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민간택지 아파트의 분양가상한제 도입과 관련 “검토할 때가 됐다”면서 “대상과 시기, 방법에 대해 면밀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지난 10일 국회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분양가상승률이 서울 아파트가격 상승률의 2배가 넘을 만큼 높게 형성돼 있다”면서 “실수요자가 부담하기에 높은 분양가로 주변 부동산의 가격상승 효과를 가져온다”고 지적했다.
김현미 장관. /사진=머니투데이
김현미 장관. /사진=머니투데이
또 분양가상한제 도입으로 공급이 줄어들고 아파트 품질이 낮아질 것이라는 일각의 우려에 대해선 반대 입장을 나타냈다. 김 장관은 “공공택지 아파트의 분양가상한제를 적용하고 있는데 위례나 세종에는 고품질 아파트가 분양됐다”고 반박했다.

아울러 정부가 추진 중인 수도권 3기신도시와 관련 “다음달 광역교통망 기획안을 발표할 것”이라며 “자유로부터 강변북로를 지나는 대심도 고속도로 계획안이 포함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전망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6.14하락 43.1613:43 05/11
  • 코스닥 : 976.08하락 16.7213:43 05/11
  • 원달러 : 1119.70상승 5.913:4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3:43 05/11
  • 금 : 66.74상승 0.8413:43 05/11
  • [머니S포토] 대구·광주 의원들,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기자회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윤호중 "촛불정부 국민기대에 다소 부족…남은 1년 새로 시작"
  • [머니S포토] 대구·광주 의원들,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