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일본 공식방문 무기한 연기… "역사의 아픔 나눌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양시청 전경.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청 전경. / 사진제공=고양시
최근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와 일본제품 불매운동 등 한일관계의 급격한 악화에 따라 고양시가 일본군 근로정신대 피해자의 고통을 나누는 차원에서 공무원의 일본 공식 방문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도 20일 밝혔다.

고양시는 올해 9월, 11월로 예정된 네 차례의 일본 연수 및 기관방문을 취소하는 한편 자매결연도시인 일본 하코다테시에도 19일 서한을 보내 공무원 파견을 연기하겠다고 통보했다.

최근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 이후 일본 정부가 반도체 제조 과정에 꼭 필요한 3개 품목의 수출을 막고 우리나라를 화이트국가에서 제외 추진하는 등 강력한 수출규제를 실시함에 따른 시 차원의 대응 조치다.

이재준 시장은 “최근 양국의 외교 갈등이 극대화되고 국민 정서가 악화된 상황에서 예정된 공무원 연수 및 파견을 강행하기보다는 잠정 연기 후 추이를 지켜보며 대응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나아가 이 시장은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은 아직도 씻을 수 없는 고통 속에 살아가고 있으며 배상판결에 따른 국가 간 갈등마저 불거지는 현실로 시 차원에서 역사 바로 세우기에 적극 동참해 여전히 진행 중인 역사의 고통을 함께 분담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시는 지난 2월 친일작곡가가 만든 ‘고양시의 노래’ 사용을 전격 중단해 이목을 끌기도 했으며 일제강점기 당시의 독립운동가를 주제로 한 3.1운동 100주년 항일음악회 개최, 시립도서관 내 친일인명사전 추가 비치 등 올바른 역사 정립을 위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온 바 있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