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 황병승,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보름 전 사망 추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인 황병승씨(49)가 2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뉴시스DB
시인 황병승씨(49)가 2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뉴시스DB

시인 황병승씨(49)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유족에 따르면 황 씨는 24일 오전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사인은 아직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경찰은 황 씨가 15일 전쯤 사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부검을 25일 낮1시까지 진행해 사인을 밝힌다는 계획이다.

황 씨는 평소 알코올 중독 증세 등으로 건강 상태가 좋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황 씨는 지난 2003년 '파라2'을 통해 등단해 시집 '트랙과 들판의 별', '여장남자 시코쿠', '육체쇼와 전집' 등을 남겼다.
 

  • 0%
  • 0%
  • 코스피 : 2596.01하락 29.9714:23 05/19
  • 코스닥 : 865.81하락 5.7614:23 05/19
  • 원달러 : 1274.20상승 7.614:23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4:23 05/19
  • 금 : 1815.90하락 2.314:23 05/19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인천 보선 출마 '이재명' GM노조 만나, 고용안정 정책협약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