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볼턴 "중러 KADIZ 무단 진입, 유사 상황 시 한미 협의" (전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볼턴 보좌관(왼쪽)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사진=뉴시스
볼턴 보좌관(왼쪽)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사진=뉴시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24일 청와대에서 만나 중러 군용기 진입, 호르무즈 해협 등 한반도 문제와 글로벌 차원에서의 양국 간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한미 안보실장 협의 결과 대외발표문’을 공개했다.

발표문에 따르면 정 실장은 전날(23일) 중국과 러시아의 군용기들이 우리의 방공식별구역(KADIZ)에 무단 진입해 우리 측이 단호히 대응한 사실을 설명했고, 볼턴 보좌관은 앞으로 유사한 상황에 대해 양국이 긴밀히 협의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미 양측은 6·30 판문점 북미 회담에서 합의한 북미 간 실무협상이 조속히 재개돼 북미 비핵화 협상에 실질적인 진전이 이뤄져야 한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 하고, 이를 위해 긴밀히 공조해 나가기로 했다.

또 양측은 오는 2020년 이후 방위비 분담금과 관련해 ‘동맹의 정신’을 기반으로 가장 합리적이고 공정한 방향으로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민간 상선의 안전한 항해를 위한 국제적 노력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특히 호르무즈 해협에서의 해상 안보와 항행의 자유를 위한 협력 방안을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마지막으로 양측은 한미동맹 공동 가치에 기반을 둔 상호 호혜적이고 포괄적인 동맹임과 한반도를 넘어 역내 평화·안정을 위한 핵심축임을 재확인했다.

다음은 한미 안보실장 협의 결과 대외발표문 전문.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7월23일 중국과 러시아의 군용기들이 우리의 방공식별구역(KADIZ)에 무단 진입하여 우리 측이 단호히 대응한 사실을 설명하였으며,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앞으로 유사한 상황에 대해 양국이 긴밀히 협의해 나가자고 하였다.

양측은 6·30 판문점 북미 회담에서 합의한 북미 간 실무협상이 조속히 재개되어 북·미 비핵화 협상에 실질적인 진전이 이루어져야 한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 하고, 이를 위해 긴밀히 공조해 나가기로 하였다.

2020년 이후 방위비 분담금 관련, 양측은 동맹의 정신을 기반으로 가장 합리적이고 공정한 방향으로 협의해 나가기로 하였다.

양측은 민간 상선의 안전한 항해를 위한 국제적 노력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이와 관련하여 특히 호르무즈 해협에서의 해상 안보와 항행의 자유를 위한 협력 방안을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하였다.

양측은 한미동맹은 공동의 가치에 기반을 둔 상호 호혜적이고 포괄적인 동맹임과 한반도를 넘어 역내 평화·안정을 위한 핵심축임을 재확인하고 양자, 지역 및 글로벌 차원에서 동맹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5:30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5:30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5:30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5:30 05/18
  • 금 : 67.17상승 1.9115:30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