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초원의 기상, 칭기즈칸 기마상과 돌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초원의 기상, 칭기즈칸 기마상과 돌탑
대초원의 기상, 칭기즈칸 기마상과 돌탑
24일(현지시간) 케이벨로 자전거여행객들이 몽골 칭기즈칸 기마상이 있는 대초원에 올랐다.

칭기즈칸 기념상은 높이 40m로 세계 최대규모의 기마상이다. '탈것'인 말로 세계를 정복한 몽골인의 자부심으로, 기마상은 유명 관광지가 됐다.

기념상은 이곳에서 가까운 칭기즈칸의 고향을 기념해 세워졌다. 맞은편에는 칭기즈칸의 어머니상이 있다. 기마상의 칭기즈칸의 손가락은 어머니와 고향 방향을 가리킨다고 한다.

기념상 언덕 위에는 대초원의 이정표와 유목민이 무사안녕을 기원하는 돌탑인 '워어'가 있다. 몽골인들은 이 탑을 시계방향으로 세번 돌면서 안녕과 평화를 기원한다고 한다.
 

몽골=박정웅
몽골=박정웅 parkjo@mt.co.kr

안녕하세요, 박정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